영주시, 도시재생뉴딜 시범사업 선정

남산선비지구 3년간 62억원 투입하여 생활여건등 개선

영주시의 문재인 정부 핵심 공약사업인 도시재생뉴딜 시범사업에 영주 남산선비지구가 선정되었습니다.

남산선비지구 사업은 3년간 62억원을 투입해 거점개발 및 공공임대주택, 기반시설 확충, 생활편익시설 , 주민 일자리창출사업, 주민역량강화 등 도시재생뉴딜 맞춤형 사업으로 추진됩니다.

영주시 휴천동 남산선비지구는 기관차사무소앞에 위치하여 과거에는 영주역과 함께 주택지로 발전되었으나 역세권의 쇠퇴와 더불어 급격히 쇠퇴한 지역으로 도시재생이 시급한 주거지역입니다.

이번 공모사업을 위해 영주시는 올해 상반기부터 남산선비마을 주민을 대상으로 주민공동체 조성마을리더 발굴추진협의회 구성주민역량강화교육 운영 등 공모 선정을 위한 세부계획을 수립해 충실히 진행해 오며 성공적인 사업이 될 수 있도록 준비해왔습니다.

Leave us a comment